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옥천군새마을회, ‘올해 '생산적 일손봉사' 마무리

기사승인 2020.11.24  15:57:50

공유
default_news_ad1

- -군서면 딸기 하우스에서 새마을회 회원 20여명 참여, 올해 생산적 일손봉사의 유종의 미-

충북 옥천군새마을회(회장 강정옥) 회원 20여명은 23일 오후 군서면 은행리 소재 딸기 하우스(약 3,500㎡)에서 딸기 알 솎기 일손봉사를 실시했다.

이날 딸기 농가를 방문한 새마을회원들은 한파주의보 속에서도 딸기 알 솎기와 기타 일손돕기를 통해 농가의 부족한 인력에 큰 도움이 되는 보람찬 하루를 보냈다.

   
▲ 옥천군 새마을회, 군서면 은행리 딸기하우스 일손봉사 모습

새마을회는 군서면 은행리와 지난 5월 25일, 일손이 부족한 농가나 기업에 일손 나눔을 실천하는 1사1 일손봉사 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딸기 묘종 떡잎 제거, 옥수수 수확에 이어 세 번째 일손봉사를 실시함으로써 생산적 일손봉사의 유종의 미를 거두었다.

강정옥 회장은“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농가의 일손이 부족한 실정인데 일손봉사 활동으로 새마을회에서 힘을 보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도움이 되어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옥천군은 생산적 일손봉사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나 중소기업에 유휴 인력을 투입해 인력난을 해소하고 있으며, 11월 23일 기준 337농가 이 사업에 연인원(중복) 2만5천여 명이 참여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 기업에 힘을 보탰다.

일할 능력이 있는 만 75세 이하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하루 4시간 봉사에 2만원 실비를 받을 수 있다.

이정 기자 lj213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