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옥천사랑협의회, 수해피해자 돕기위해 300만원 기탁

기사승인 2020.09.25  21:03:20

공유
default_news_ad1

- -동이면 수해피해 가구위해 충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

충북 옥천군의 옥천사랑협의회가 지역사회에 온기를 불어넣고 있다.

25일 군에 따르면 지역 내 70개 기관단체장으로 구성된 옥천사랑협의회는 충청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00만원을 지정 기탁했다.

   
▲ 옥천군사랑협의회 기탁식.모습

이번 기탁은 지난 집중호우 수해로 임차주택이 완전히 침수되어 더 이상 오갈 데가 없는 동이면 수해가구를 위해 마련됐다.

대상 가정은 어업보조 일일노동자인 가구주와 유치원 ‧ 초등학생 3명의 자녀를 둔 저소득 가정으로 주민복지과에서 마련해 준 임시거처에서 지내고 있어 도움의 손길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었다.

안타까운 소식을 들은 옥천사랑협의회는 회원들의 뜻을 모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을 지정 기탁했다.

협의회 회장은 "지역주민들을 위한 일에 회원들이 함께 뜻을 모아주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협의회의 설립 취지를 살려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사랑협의회는 1983년 지역기관단체의 상호친목과 지역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군 개발협의회로 발족한 이후 2007년 지금의 이름으로 변경됐고, 순수한 개인회비로 이루어진 모임이다.

2013년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에 500만 원을 지정 기탁해 저소득가정 후원을 시작하여 2015년에는 성인야간학교 운영의 어려움을 호소하는 장애인자립자활센터를 돕기위해 센터에서 제조·판매하는 천연비누를 구입, 지역복지시설에 배부했다.

2017년에는 저소득가정에 소화기 및 감지기 총 100 세트를 전달했고, 2018년, 2019년에는 저소득 청소년가정 및 다문화가정, 국군장병 격려를 위해 400만원 상당의 옥천사랑상품권 지원한 바 있다.

이정 기자 lj213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