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동물용 방사성의약품 개발 협력

기사승인 2018.05.02  20:00:36

공유
default_news_ad1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이 1,000만명을 넘는 가운데 동물의 암과 같은 난치성 질환을 진단하고 치료할 수 있는 방사성의약품을 개발하기 위해 정부출연기관과 대학이 손을 잡았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충북대학교 수의과대학(최경철 학장)과 동물 질병 진단 및 치료를 위한 동물용 방사성의약품 개발 협력 협약을 1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연구·시험 시설 인프라 활용 △전문 연구 인력 교류 △공동 연구 분야 학술정보 교류 △신약·의료 기술 개발 협력 등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게 된다.

반려동물 문화가 확산되고 동물 의료산업 규모도 성장하게 되면서 반려동물을 위한 양질의 의료서비스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미국 등 해외에서는 방사성의약품을 동물 치료에 활용하고 있으나, 국내는 아직 적용된 바가 없어 이번 협력은 향후 동물용 방사성의약품 시장을 새롭게 창출하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해승 기자 ok67336@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