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옥천 농심테마공원, 힐링공간으로 ‘인기’

기사승인 2018.04.19  00:24:08

공유
default_news_ad1

- -옥천농업기술센터 내, 봄꽃 만개해 방문객 발길 이어져-

충북 옥천의 옥천농업기술센터 내 농심테마공원에 봄꽃이 만개해 화사한 봄 정취를 느끼기 위한 방문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 공원은 옥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소담한 농업생태체험 공원으로 2004년 3만2000㎡규모로 정자, 물레방아, 연못, 허브동산, 포도파고라, 원예치료정원, 놀이터까지 함께 있어 학생들의 현장학습장소로는 물론 가족단위 봄나들이 장소로 인기를 끌고 있다.

   
▲ 유치원 원아들이 옥천 농심테마공원을 현장학습을 하고있다.

허브동산은 농업기술센터 내 유리온실에서 직접 키운 형형색색 꽃묘들로 계절마다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하고, 로즈마리, 라벤다, 애플민트, 원추리 등 10여종의 허브가 은은한 향을 내뿜는다.

원예하우스에서는 딸기, 포도, 복숭아, 체리나무가 실증재배되고, 바나나 나무도 심겨져 있어 4계절 식물 생태계 관찰도 가능하며, 6월이면 6000㎡ 크기의 연못에 연꽃도 만개해 사진 찍기 명소로도 손색이 없다.

군은 2008년도에 인접한 경부고속도로 옥천(상)휴게소 이용객들이 공원을 자유롭게 드나들도록 길을 내 휴게소 내 심신치유공간으로 입소문을 타기도 했다.

군농업기술센터 박구현 연구개발팀장은 “허브동산에 심은 형형색색 튤립이 이번 주 장관을 이룬다”며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사계절 힐링장소로 손색이 없도록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공원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개방되며, 30명 이상의 단체가 방문할 경우 시설안내도 해준다.

이정 기자 lj213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