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교통문화연수원 야외체험장 새 단장

기사승인 2018.04.11  10:50:49

공유
default_news_ad1
   
▲ 꼬마열차

대전시 교통문화연수원 야외체험장의 새 단장이 완료됨에 따라 오는 17일 시설을 재개장한다.

야외체험장은 엑스포 재창조사업 및 도룡거점지구개발 사업으로 2016년 11월 폐쇄한 이후 18개월 만에 이전공사를 마무리했다.

야외체험장은 자가발전모노레일자전거, 꼬마자동차 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새로운 체험시설을 도입해 교육프로그램이 강화됐다.

   
 

야외체험장은 부지면적 24,000㎡에 꼬마열차체험존, 드라이빙스쿨존, 자전거스쿨존 등으로 구분해 운영된다.

특히 야외체험장에 설치된 630m의 레일을 도는 꼬마열차는 어린아이들에게 늘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템이다.

또한 드라이빙과 자전거 스쿨존은 초급코스와 중급코스로 나눠 운영되며, 자동차와 자전거를 타고 교통안전표지판, 신호기 등 교통안전에 대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설들도 마련됐다.

양옥경 기자 rong-miya@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