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4인 선거구 획정 촉구 철야농성

기사승인 2018.03.13  11:13:17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시의회가 13일 오후 2시 임시회를 열어 ‘대전광역시 자치구의회 지역구의 명칭, 구역 및 의원정수 조례 일부개정안’을 처리할 예정인 가운데 정의당 대전시당 김윤기 위원장이 대전시의회 앞에서 4인 선거구 획정을 촉구하는 철야농성을 진행했다.

.정의당 대전시당은 지난 3월 6일 4인 선거구 의결 촉구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매일 대전시의회와 더불어민주당대전시당 당사 앞에서 4인 선거구 획정을 촉구하는 일인시위를 벌여왔다. 

대전시 선거구획정위원회는 중구와 동구에 각각 4인 선거구를 1개씩을 신설하는 선거구 획정안을 제출한 바 있는데 이는 중선거구제의 취지를 제대로 살리기 위해서는 4인선거구의 신설이 필요하다고 본 것이다.

그러나 서울, 광주 등에서 더불어민주당의 반대에 부딪쳐 4인선거구 획정안이 후퇴하고 있어 대전시의회가 4인 선거구를 채택할지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윤기 위원장은 “정치개혁을 바라는 촛불의 요구는 자유한국당과 더불어민주당에 막혀 좌초되었다”며 “마지막 남은 하나의 개혁, 중선거구제를 그 취지대로 제대로 만드는 4인선거구 획정까지 외면한다면, 그 정치적 책임은 대전시의회의 다수를 점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이 온전히 져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해승 기자 ok67336@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