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옥천군, ‘청년 월세 지원 사업’ 시작한다.!

기사승인 2021.01.11  16:09:41

공유
default_news_ad1

- -만 19~39세 무주택 1인 가구 청년, 월세 10만원 최대 2년 지원-

충북 옥천군이 올해부터 청년 주거 불안과 주거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청년 월세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군은 전세를 구할 형편이 안 되는 사회 초년생, 취업 준비생 등 월세에 거주하는 1인 청년 가구에 월세를 지원한다.

지원 금액은 월 10만원 정액으로 지급되며 최대 2년까지 지원 가능하며, 대상은 신청일 기준 주소지가 옥천군인 만 19~39세 무주택 1인 가구 청년이다.

군은 2월 중순 이후 모집 공고 후 지원 신청 받아 30명을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으로, 기준 중위소득 150%이하이며, 임차보증금 5천만원 이하 및 월세 50만원 이하의 주택에 거주해야 한다.

김재종 군수는 “실질적인 혜택을 청년들에게 제공하여 요즘 같은 어려운 시기에 청년들의 삶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옥천 청년들의 주거생활과 경제적 부담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계속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017년 옥천군에서 자체 실시한‘청년실태조사’에서 청년들이 느끼는 가장 큰 부담은 주거비 부담(응답자의 60.7%)으로 나타났고, 이에 군은 2017년‘청년기본 조례’를 제정하고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

한편 군은 2019년부터 도내 최초로‘청년 전세 대출금 이자지원 사업’을 시행하여 지난해 37명에게 3천8백만원의 전세 대출금 이자를 지원하며 청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군 관계자는“특히 올해는 전세와 월세 지원이 동시에 추진됨에 따라 청년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정 기자 lj213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